Friday, May 22, 2009

엄마는 정말 나를 사랑하는걸까?












작년에 그린 그림들이다.
내가 처음으로 만들고 싶었던 이야기 그림책.
완성한다는 것... 마무리 짓는 것... 참 힘들다.

7 comments:

parisa mahmoudi said...

These are your illustrations?!This is a book made by you?!
SO FANTASTIC!!!!!!!!!!!
I love it,specially the last shot!There is something strong of peace and calm in there!
Thank you dear Kim!!!

Kim Mikyung said...

Yes, these are my illustrations. But not published yet.
I wish I can find an editor who likes my picture book.
Thank you, Parisa.

무쌍 said...

오랫만이죠? 잘 지냈죠? 나도 뭐 그냥 저냥.. 나 어린 시절 많이 보았던 풍경..근데 왜 엄마 모습에서 미경씨 얼굴이 보이지요?? 왠지 닮게 그렸넹. 정말 이야기 끝까지 마무리해서 출판 했으면 좋겠다. 담에 또 올게요.

Kim Mikyung said...

오랜만이예요.어떻게 지내시나.. 가끔 생각했었어요.
작업을 열심히 해야 자주 볼 일이 생길텐데.. 저는 게으르기만 하네요. 더운 여름 건강하시고 즐작하세요~~

bh yoo said...

Thanks a lot for sharing your precious drawings for the book - your dream. Hope your dreams come true soon!

Kim Mikyung said...

Always thank you for your kind comments.

parisa mahmoudi said...

I hope so my dear friend! :)